영화 올빼미 줄거리, 결말, 역사 지식

영화 올빼미 줄거리, 결말, 역사 지식

설날을 맞이하여 안방으로 건너온 작품이 있습니다. 작년 말부터 자주 인기를 끌었고, 감히 아바타 2와 맞대결을 펼쳐서 멋진 결과를 냈던 영화 올빼미입니다. 역사적 사실에 허구를 첨가하여 만든 팩션을 기반으로 하고 있습니다. 류준열과 유해진의 대결이 눈에 띕니다. 하룻밤사이에 세자가 죽었고, 그 광경을 목격한 내의원이 사건에 휘말리는 이야기입니다. 낮에는 완전한 시각 장애인이지만, 어두운 밤에는 어느 정도 시력이 회복되는 올빼미같은 캐릭터로 류준열 배우가 열연합니다.

일단은 재밌습니다. 추천드립니다. 이 정도면 설에도 추석에도 괜찮습니다. 맹인 침술사 천경수류준열는 실력을 인정받아 어의인 이형익최무성에게 스카우트되어 궁궐로 들어갑니다.


imgCaption0
평점 및 리뷰후기

평점 및 리뷰후기

대부분의 사람들이 유해진과 류준열의 콤비 연기가 정말 좋았다는 평가입니다. OST 5 스토리 24 연출 26 영상미 9 연기36 유해진과 류준열 두 출연자의 광기적인 가득 찬 연기로 118분간 긴장에 긴장의 연속입니다. 연출이 정말 미쳤습니다. 안태진 감독의 첫 감독 데뷔작이라던데 정말 재미있습니다. 미쳤습니다. 블랙팬서로 받은 상처가 한 번에 회복하는 느낌입니다.

영화 올빼미 제작 동기와 제작을 위한 노력

안태진 감독 4년 전에 주맹증낮에는 앞이 보이지 않는 증세의 병이라는 아이템을 제안받았는데, 너무 흥미로워서 시나리오도 쓰고 연출도 하게 됐습니다. 안태진 감독 주맹증을 다룬 영화나 드라마를 찾아볼 수 없어서 실제 주맹증을 앓고 계신 분을 찾아가 인터뷰했다. 그분들이 어떻게 보는지를 최대한 가깝게 표현하려고 노력했다. 안태진 관객이 영화 속 시대에 들어가 있는 느낌을 많이 받을 때 좀 더 스릴과 재미를 느낄 수 있겠다는 결론을 얻었다.

고증에도 대단히 충실했고 사실적인 미술과 의상을 보여주려 노력했다.

배우들의 연기 노력

유해진 과거 왕의 이미지가 아니었으면 좋겠다는 데서 출발했다. 제 색깔이 좀 더 입혀졌으면 좋겠다는 생각을 많이 했던 것 같다. 심리적인 부분을 많이 쫓아가려고 했고, 외적으로는 얼굴의 떨림이나 이런 걸로 감정 표현을 해보려고 했다. 류준열 주맹증 환자를 연기한 것은 도전이었다. 실제 주맹증을 앓고 계신 분들이나 시각장애인들과 시간을 같이 보내면서 특징을 많이 관찰하고 배우로서 어떻게 표현해야 할지 조언도 구했다.

류준열 연기를 위해 흐릿한 초점으로 앞을 보려 노력했다. 지금도 집중을 안 하면 초점이 잘 안잡힌다. 안은진 : “(소용 조씨는) 조선 최고의 악녀로 불리는 인물입니다. 자신의 욕망을 위해서는 수단과 방법을 가리지 않습니다. 악역처럼 보이기 위해 성실히 노력했다.

올빼미 결말

주맹증은 낮에는 볼 수 없고 밤에만 아주 희미하게 볼 수 있는 병입니다. 그 증세를 가지고 있는 경수는 아픈 동생을 보살피며 어렵게 살아가는 맹인 침술사입니다. 그 침술을 높게 평가하여 궁에 입성하게 되었고, 그 무렵에는 청에 인질로 끌려갔던 소현세자가 8년 만에 귀국을 하게 됩니다. 인조는 알 수 없는 불안감에 휩싸이게 됩니다. 어느 늦은 저녁에 경수는 어둠 속에서 필름 뿜어대며 죽은 소현세자를 발견하게 되는데, 소현세자가 죽은 사연은 이형익의 침에 독이 있었고 그 독에 찔려 죽게 됩니다.

경수는 이형익을 움직이게 만든 사람이 인조라는 것까지 알게 됩니다. 역사적인 관점으로 보았을 때 인조가 소현세자를 죽인 이유가 나와있습니다.

주맹증을 앓는 경수의 시야를 나타내기 위해 촬영감독과 조명감독은 여러 시도를 도전했다고 합니다. 경수의 시야를 나타내기 위해 카메라 앞에 많은 것을 대보는 등 실험을 진행했고, 살구색 스타킹과 물주머니를 사용하여 뭔가가 보이면서도 답답하고 흐릿한 빛이 있다면 안 보이기 때문에 제작진과 수많은 논의를 통해 일반적으로 표현되는 맹인의 시점인 불랙아웃이 아닌 화이트아웃으로 스크린에 표현했다고 합니다. 여기에 기생충, 독전, 관상 등에서 감성적인 스타일을 보여준 이하준 미술감독이 참여해 한정된 공간 속에서 벌어지는 스릴러 장르의 재미를 극대화했고, 또한 관객들이 온전히 사건에 집중할 수 있도록 공간에 사용된 자극적인 컬러를 차분히 눌러주었다고 합니다.

이상 영화 올빼미에 대한 내용이었습니다.

자주 묻는 질문

평점 및 리뷰후기

대부분의 사람들이 유해진과 류준열의 콤비 연기가 정말 좋았다는 평가입니다. 궁금한 사항은 본문을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영화 올빼미 제작 동기와 제작을 위한

안태진 감독 4년 전에 주맹증낮에는 앞이 보이지 않는 증세의 병이라는 아이템을 제안받았는데, 너무 흥미로워서 시나리오도 쓰고 연출도 하게 됐습니다. 더 알고싶으시면 본문을 클릭해주세요.

배우들의 연기 노력

유해진 과거 왕의 이미지가 아니었으면 좋겠다는 데서 출발했다. 궁금한 사항은 본문을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Leave a Comment